최종편집 2019.2.14 22:49
전체 | 안양광역속보 | 정치/의회 행정 | 사회 | 교육 | 문화/스포츠 | 경제 | 환경 | 치안/소방 | 동영상 인터뷰 | <속보> | 경기도 |
정치/의회
 전체
 선거
 지방의회
  가장많이본뉴스
안양시 인사발령
인덕원~동탄선
안양시 인사발령
서른 아홉에 죽
대통령과의 대화
안양시 인사발령
이정랑의 고전탐
평촌 귀인마을<
지방의회 국외연
국토부는 안양포
동편마을 3단지
전통차의 맥을
안양사랑상품권
안양소방서, 설
안양지역 영남향
경기도시장군수協
최대호 안양시장
율목종합사회복지
사단법인 찾아가
Q&A 조합장선
 
뉴스홈 >기사보기
신창현 의원, 지난 13~15일 미세먼지는 중국의 영향

[2019-01-28 오후 12:45:13]
 
 
 

- 13일 백령도 미세먼지 농도 전국 최고치, 14120/까지 치솟아

- 앞으로 중국측에도 비상저감조치 요구해야

작년 연말 중국 생태환경부 대변인의 서울 미세먼지는 주로 서울에서 배출된 것이라는 발언이 국민적 공분을 산 가운데, 지난주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기간 중 백령도의 미세먼지 농도가 전국 최고치를 기록하며 중국발임을 입증했다.

더불어민주당 신창현 의원(의왕과천)이 국립환경과학원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 13일 백령도측정소의 초미세먼지(PM2.5) 일평균 농도는 97/로 전국 17개 시도의 수치를 크게 웃돈 것으로 나타났다. 같은 날 초미세먼지 농도가 가장 높았던 경기도는 85/, 서울은 83/를 나타냈고, 제주도의 경우 36/에 불과했다.

마찬가지로 다음날인 14일 백령도의 초미세먼지 농도는 120/까지 치솟았는데, 이날 백령도보다 미세먼지가 심했던 곳은 경기도(130/), 서울(129/), 충북(123/) 정도였다.

지난해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발령일인 117일 백령도의 초미세먼지 농도는 19/에 불과해 이때는 국내요인이 컸으나, 이번 113~15일 사상 최악의 미세먼지 오염은 발생원과 이동경로가 중국임을 증명하는 중요한 자료가 될 것으로 보인다.

이에 신 의원은 특정 사례를 일반화해 서울의 미세먼지가 모두 국내에서 배출된 것이라는 중국의 주장은 우리 환경주권을 침해하는 행위라며 백령도의 미세먼지 농도가 미세먼지 경보 기준을 초과하면 우리 정부는 중국 측에 화력발전소 등 다량 배출업소의 가동시간 단축 등 비상저감조치를 요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안양광역신문사(aknews0511@daum.net)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용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이름       비밀번호    
%>
 
 
 

최근기사
지역 민방위대장 교육<180>
대박 자본주의
이정랑의 고전탐구⁕여중상득
경기도의 청년배당 기본소득 실험을 환
장애인 복지 발전 방안 실현시킬 때다
"안양포도 묘목을 드립니다!"
안양대, 통일부 주관 ‘통일·북한 강
박근철 경기도의회 안전행정위원장 인터
안양 버스정류장 더 ‘스마트’해진다
안양시, 공공 무선 와이파이존 구축
동영상뉴스
안철수 후보 26일 강원도 춘천 방문
청와대 비서실장, 당 대표 역임한 기
문재인 후보 “대한민국이 선택할 통합
감동뉴스
“119구급대 산모 ․ 갓
안양시, 명품시정 다시 한번 입증
환경보전실천연대 환경기금 마련 일일찻
깜짝뉴스
안양시 60대 남성 1명 메르스 확진
의왕서, 도로 펜스 절취 피의자 검거
의왕 다산왕, 두쌍둥이에 이어 세쌍둥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관악대로399(관양동) J&J 빌딩 5층 | Tel 031-386-8010 | Fax 031-388-5157
Copyright ⓒ (주)안양광역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knews0511@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