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4.19 20:39
전체 | 안양광역속보 | 정치/의회 | 행정 | 사회 | 교육 | 문화/스포츠 | 경제 | 환경 | 치안/소방 | 동영상 인터뷰 | <속보> | 경기도 |
박스기사
 전체
 안양뉴스넷칼럼
 사람과사람/인터뷰
 기획/특집/탐방
 정종기교수의 작은행복
 오피니언/기고
 이정범의 추억속의 安養
 배준석 시인이 읽어주는 詩
 관수언론포럼
 6.2 동시지방선거
 법률상식
 책 속에 길이 있다
 공연/행사
 김부삼의 주간운세
 인터뷰
 취재수첩
 기획연재
 우리동네 소식
  가장많이본뉴스
‘고양이’에게
의왕시, GTX
전 세계 기독교
[최대호 안양시
불행한 임금님들
안양시의회, 정
오늘의 적(敵)
“안양시외버스터
이정랑의고전소통
안양시의회 의장
안날미(內飛山)
안양시의회 이은
안양시의회 의원
바른댓글실천연대
안양소방서, 코
성결대학교 제9
안양시, 전통시
최대호 안양시장
드골 대통령의
군포시, 공직자
 

 이정랑의 고전소통⦾승허이공(乘虛而攻)

 안양광역신문사(aknews0511@daum.net)

 2021-04-01 오후 8:00:09  119
- File 1 : 2021040120010.jpg  (41 KB), Download : 9

 

 

 

허점을 틈타 공격한다. 

이 말은 울료자 尉繚子』 「병권 兵權에 나오는 말이다. 그 원문은 이렇다. 

성읍이 비어 있고 물자가 다 떨어진 자에 대해서는 그 허점을 틈타 공격한다. 병법에서 무인지경에 들어가 적이 미처 저항할 틈을 주지 않고 공격하여 차지한다.’고 말한 것이 바로 이것이다. 

자치통감』 「당기 唐紀에 실린 817년의 일이다. 당나라는 안사의 난이 후 지방 세력들이 자신들의 군대를 양성하여 각 지역을 나누어 차지하고 있었다. 당 헌종(憲宗)은 대장 이소(李愬)로 하여금 채주(蔡州-지금의 하남성 여현)에 근거지를, 삼고 있는 회서(淮西) 절도사 오원제(吳元濟)를 정벌하게 했다. 당에 항복한 장수인 이우(李祐)가 이소에게 건의했다. 

채주의 정예병은 지금 회곡(洄曲) 및 사방 경계 지역에서 수비하고 있기에 성을 지키고 있는 군사들은 모두 늙은 자들뿐입니다. 이 틈을 타서 곧장 성으로 쳐들어가면 오원제를 잡을 수 있을 것입니다.” 

훗날 사람들은 틈을 타서 곧장 성으로 쳐들어간다.’승허직저기성(乘虛直抵其城)’이라는 말을 승허이입(乘虛而入)’이라는 말로 넓혀서 사용했다. 이는 승허이공(乘虛而攻)’의 방식과 같다. 

1944, 여름 소련군은 바그라치온 전역에서 주요 돌파 방향을 탱크 부대가 행동하기에 편한 우크라이나 지구가 아닌 벨로루시 산림과 호수 지대를 선택하여 적의 경계가 취약한 곳을 공격했다. 경계가 약한 곳에는 허점이 있게 마련이고, 따라서 이 전술도 승허이공이라 할 수 있다.

히틀러가 프랑스를 벼락같이 습격’(, 섬격전)했을 때, 통상적인 용병 방법을 깨고 아르덴느 산맥을 돌아 프랑스군이 미처 손쓸 겨를이 없는 틈에 공격을 가한 것도 그 좋은 예다. 

19458, 소련군은 극동 전역을 치르고 있었다. 일본군은 상식과 습관에 따라 소련군의 주요 돌진 방향을 분석했다. 그러나 예상을 뒤엎고 산림 지대인 대흥안령(大興安嶺)산맥이 소련군 탱크 부대가 일본군을 향해 곧장 진격하는 데 엄호 역할을 해주었다.(‘원이시근참조) 

필자 : 이정랑 논설위원(중국고전 평론가)

전화 : 010 - 3108 - 6439

메일 : j6439@naver.com

 

 

 

 
 
   
 
   

 

최근기사
안양시의회, 의장 최우규, 부의장 박
안양지역자활센터&수리장애인종합복지관
2021년 김중업건축박물관, 김중업
안양과천교육지원청, 과천 지식정보타운
안양동안경찰서·안양과천 학원연합회 간
새단장한 안양시 만안도서관으로 여러분
음식물류폐기물 RFID종량제 호응도
안양시, 올해 공동주택 82개 단지
청년은 안양의 미래이자 희망
안양시의회, 정덕남 의원 '뉴
동영상뉴스
안철수 후보 26일 강원도 춘천 방문
청와대 비서실장, 당 대표 역임한 기
문재인 후보 “대한민국이 선택할 통합
감동뉴스
안양과천 역대 교육장 초청 간담회 개
“119구급대 산모 ․ 갓
안양시, 명품시정 다시 한번 입증
깜짝뉴스
안양시 60대 남성 1명 메르스 확진
의왕서, 도로 펜스 절취 피의자 검거
의왕 다산왕, 두쌍둥이에 이어 세쌍둥
 
경기도 안양시 만안구 안양로 110 802호 | Tel 031-386-8010 | Fax 031-388-5157
Copyright ⓒ (주)안양광역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knews0511@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