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8-13 17:28

  • 뉴스 > 경기도

2층 광역버스, 편의장치 개선후 10월 중순부터 운행

기사입력 2015-10-02 14:5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 도, 당초 9월말 예정이던 2층버스 운행시기를 10월 중순으로 조정

○ 시범운행 동안 각계각층 의견 수렴 결과 편의장치 개선 필요해

○ 차량개선 마친 후 10월 중순부터 순차적으로 운행 개시

경기도의 2층 광역버스가 10월 중순부터 운행될 전망이다.

경기도는 당초 9월말 예정이었던 2층 광역버스의 운행시기를 10월 중순으로 조정했다고 29일 밝혔다.

도의 이번 조치는 지난 9월 한 달간 실시한 운행점검, 시승점검에 따른 것이다. 도는 지난 4일 스웨덴 볼보사로부터 버스를 들여온 이후 전문가, 언론인, 버스업체 관계자, 도민 등 각계각층을 대상으로 의견을 수렴했다. 그 결과, 각종 편의장치에 대한 보완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나 개선작업을 완료한 후 운행을 실시하기로 결정했다.

우선 이용객들의 안전과 편리성 증대를 위해 ▲안전봉, ▲계단 손잡이, ▲가림막, ▲정차벨 시인성 등을 개선한다. 좌석팔걸이와 장애인 좌석의 경우 기술검토를 실시한 후 도출된 결과에 따라 개선을 실시하게 된다. 또한, 운행 편리성을 증대시키기 위해서 ▲ 운전자 확인용 모니터, ▲ 워셔탱크 위치, ▲사이드미러 위치, ▲주유구 위치 등이 개선된다.

개선사항이 반영된 차량은 오는 10월 초에 3대, 10월 중순에 5대가 순차적으로 국내에 들어올 예정이다. 이후 차량 등록 및 운행 준비를 마치면 10월 중순부터 순차적으로 정상 운행에 들어갈 예정이다.

임성만 경기도 굿모닝버스추진단장은 “2층버스의 운행시기가 조정되지만 도민과 버스업체의 의견을 최대한 반영해 안전과 편의를 개선하기 위한 조치로 도민 여러분의 이해를 부탁드린다.”면서, “차질 없는 운행 준비로 조속히 2층버스가 운행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안양광역신문사 ()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