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6-28 16:59

  • 뉴스 > 행정

“추가접종은 선택 아닌 필수입니다”

안양시 간부공무원들 31일까지 백신 추가접종 권장 캠페인

기사입력 2021-12-27 21:29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최대호 안양시장, 20일 범계역 첫 나서

간부공무원들이 백신 3차 접종 권유에 발 벗고 나섰다.

안양시는 20일 최대호 안양시장을 포함한 시청의 국··원장 등 간부급 공무원들이 이달 31일까지 6일 동안 코로나19 백신 추가접종을 권유하는 캠페인을 전개한다고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출근시간대(08:0008:30)를 택해 사람들이 많이 모여드는 안양역, 범계역, 평촌역 등 3개소를 중심으로 펼쳐진다.

‘3차접종은 선택이 아닌 필수’,‘실천과 참여로 안전한 안양을!’,‘최고의 방어는 백신 접종!’,‘시민여러분의 실천이 필요합니다등의 문구가 적인 피켓과 어깨띠를 활용하며, 모두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추가 접종을 당부한다는 계획이다.

그 첫 캠페인이 최대호 시장과 기획경제실장·안전행정국장이 참여하는 가운데 20일 범계역에서 전개됐다.

최 시장은 오가는 시민들을 향해 급속도로 확산되는 코로나19 바이러스를 막기 위해서는 백신 추가접종이 매우 중요하며, 다시 한 번 철저한 거리두기와 방역수칙 준수가 요구된다고 강조했다.

한편 17일 기준 전체인구 대비 안양의 12세 이상 3차 접종율은 18.3%로 나타났다.

시는 이와 더불어 이달부터 코로나19 임시선별검사소를 주말과 공휴일에도 오후 5시까지 운영하며, 시민편의를 돕고 있다.

김영화 기자

안양광역신문사 ()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